해승닷컴은 여러분의 희망이 되겠습니다.
이   름:
연락처:
 
 
   
 
  처음부터 상속인이 아니었던 것처럼 일체의 재산과 부채를 승계하지 않게 됩니다. 유족연금, 사망보험금 등은 상속재산이 아니므로 상속포기를 하더라도 받을 수 있습니다.
  상속포기는 상속개시를 안 날로부터 3개월 이내에 해야 합니다. 배우자와 직계비속이 상속개시를 안 날은 사망일이라고 봐야 하므로 사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상속포기를 해야 합니다. 단, 부모의 이혼으로 장기간 별거한 자녀, 미성년자인 손자, 손녀는 예외일 수 있습니다. 2순위 이후의 상속인들은 자신보다 선순위의 상속인들이 모두 상속포기를 했다는 사실을 안 날이 상속개시를 안 날이므로, 채권자의 청구가 있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이면 상속포기를 할 수 있습니다. 상속개시를 안 날로부터 3개월이 넘었으면 한정승인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.
  우선적으로 배우자와 직계존비속들이 상속포기를 신청하면 됩니다. 4촌 이내의 방계혈족까지 상속인이 될 수 있으나, 모두 한꺼번에 상속포기를 신청해야 하는 것은 아니고, 각자 따로 할 수 있습니다. 선순위자 중 한 명이라도 단순승인 또는 한정승인을 하면 그 후순위자들은 상속인이 되지 않으므로 상속포기를 할 필요가 없게 됩니다.
  미성년자인 (외)손자, (외)손녀도 사망 3개월 이내에 상속포기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. 미성년자인 손자녀를 빼고 상속포기를 한 후에 채권자가 청구를 해 온 경우, 청구일로부터 3개월 내에 상속포기 신청을 하면 수리가 됩니다.
 
- 제적등본
- 주민등록 말소자 등본(또는 초본)
- 호적등본
- 주민등록등본(또는 초본)
- 인감증명서
* 인감도장을 준비해야 합니다.
- 미성년자는 법정대리인의 인감도장을 찍고 인감증명서를 첨부합니다.
- 친권은 원칙적으로 부모가 공동으로 행사하므로, 부모가 모두 인감을 준비합니다.
- 주민등록등본 대신 재외국민등록부 등본 또는 거주사실확인서를 영사관에서 받으면 됩니다.
- 인감증명서 대신 상속포기에 대한 위임장을 영사의 인증을 받아 준비하면 됩니다.
- 주민등록등본 대신 본국 관공서의 주소증명서면이나 공증인의 주소를 증명하는 서면을 준비하면 됩니다.
- 인감증명서 대신 상속포기에 대한 위임장에 대한민국 영사의 인증이나 본국 공증인의 공증을 받아 준비하면 됩니다.